격포해수욕장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홍어X 조회 1회 작성일 2021-05-04 16:57:14 댓글 0

본문

부안여행/부안가볼만한곳 부안 격포해수욕장 & 채석강 (부안여행코스)

#부안여행#격포해수욕장#채석강

※ 2021년 2월 13일에 촬영된 영상입니다

부안 격포해수욕장 \u0026 채석강

격포해수욕장은 전라북도 부안군 변산면 격포리에 있는 해수욕장으로, 변산반도 국립공원에 속해 있다. 닭이봉과 채석강 사이에 있어 채석강의 절경을 가까이서 볼 수 있다. 백사장 길이 약 500m로, 간만의 차가 심하지 않고 물이 맑으며, 경사가 완만해 해수욕장으로서 좋은 여건을 갖추고 있다. 특히 절벽 위에 있는 수성당에서 바라보는 서해안은 시원스럽다. 대천해수욕장·만리포해수욕장과 더불어 서해안의 3대 해수욕장으로 손꼽힌다.

해수욕장 왼쪽의 채석강(전북기념물 제28호)은 선캄브리아대의 화강암과 편마암을 기저층으로 하고, 중생대 백악기에 퇴적한 해식단애가 마치 수만 권의 책을 쌓아놓은 듯한 수직암벽이다. 썰물 때면 드넓은 암반이 드러난다. 오른쪽에는 사자바위를 중심으로 좌우 약 2km에 이르는 적벽강(전북기념물 제29호)이 있다. 외변산 봉화봉에서 내려다보면 아담하기까지 한 유난히 흰 모래사장이 또 다른 아름다움을 선사한다. 해안선을 타고 바다를 구경할 수 있는 해안도로는 드라이브하기에 좋은 곳이다.

인근에 서해의 일몰이 가장 뛰어난 곳 중 하나로 꼽히는 월명암 낙조대가 있다. 해수욕장에서 배를 빌려 바다낚시를 할 수도 있어 연중 사람들이 몰려든다. 왕등도는 바다낚시터로 잘 알려진 곳이다. 변산반도에는 해수욕장 이외에도 많은 볼거리가 있다. 그 중에서도 내소사는 꼭 한번 들러볼 만한 곳이다. 변산온천도 다른 곳에서는 보기 힘든 해변온천이다. 죽막마을의 후박나무군락은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어 있다. 부안읍에서 해수욕장까지 직행버스로 40분, 전주시에서는 1시간 40분, 김제읍에서는 1시간 남짓 거리에 있다.


1976년 4월 2일 전라북도기념물 제28호로 지정되었다. 면적 12만 7372㎡이다. 전라북도 부안군 변산반도 맨 서쪽, 격포항 오른쪽 닭이봉 밑에 있다. 옛 수군(水軍)의 근거지이며 조선시대에는 전라우수영(全羅右水營) 관하의 격포진(格浦鎭)이 있던 곳이다. 지형은 선캄브리아대의 화강암, 편마암을 기저층으로 한 중생대 백악기의 지층이다. 바닷물에 침식되어 퇴적한 절벽이 마치 수만 권의 책을 쌓아놓은 듯하다. 주변의 백사장, 맑은 물과 어울려 풍치가 더할 나위 없다. 채석강이라는 이름은 중국 당의 이태백이 배를 타고 술을 마시다가 강물에 뜬 달을 잡으려다 빠져 죽었다는 채석강과 흡사하여 지어진 이름이다. 여름철에는 해수욕을 즐기기 좋고 빼어난 경관 때문에 사진 촬영이나 영화 촬영도 자주 이루어진다. 채석강에서 해수욕장 건너 백사장을 따라 북쪽으로 올라가면 붉은 암벽으로 이루어진 적벽강이 있다.

해수욕도 하고 꽃게도 잡고 | 채석강, 변산 격포해수욕장 | Blue Crab at The Beach

변산에 가시면 바지락죽도 아주 맛있으니 드시고 오세요. 개인적 생각인데 전복죽보다 더 맛있게 먹었습니다. 가격도 비싸지 않습니다. 9천원입니다. 전국적으로 바지락죽 하는 곳은 이곳만 있는 것 같습니다. 유명 맛집이 몇 군데 있는데 맛은 서로 큰 차이가 없다고들 하네요.

출발! 부안여행 - 채석강+격포해수욕장/곰소염전/부안 젓갈정식+백합죽/줄포만 갯벌 생태공원/내소사/솔섬 일몰

2019년 06월 28일 방송

로그인코리아_출발! 부안여행
: 채석강+격포해수욕장/곰소염전/부안 젓갈정식+백합죽/줄포만 갯벌 생태공원/내소사/솔섬 일몰

... 

#격포해수욕장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399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sgpmovie.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